관리 메뉴

Hermeneutics

정호승 - 외나무다리 본문

그늘에 앉은 책들

정호승 - 외나무다리

Wortstreit 2012. 5. 16. 00:51

외나무다리 


- 정호승


둥근 달이 떠 있다

짐을 내려놓아라

푸른 별이 떠 있다

길을 건너라

그대와 나의 깊은 계곡

팽나무로 만든 이나무다리 위를

반가사유상이 괴었던 손을 내리고

조심조심 걸어서 간다

짐을 내려놓아라

무겁지 않으냐

눈물을 내려 놓아라

마르지 않았느냐



'그늘에 앉은 책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정호승 - 서울의 예수  (0) 2013.06.26
자화상(自畵像)  (0) 2012.05.26
정호승 - 외나무다리  (0) 2012.05.16
Real Jesus and Historical Jesus  (0) 2012.05.09
박성우 - 봄소풍  (0) 2012.05.08
박남준 - 봄날은 갔네  (0) 2012.05.06
0 Comments
댓글쓰기 폼